Friday, July 16, 2010

Summer Fiesta

나랑 동생은 먹는것을 너무나 좋아한다. 음식의 대한 사랑때문에 요리에 취미 붙인지 벌써 4년. 동생이 요리는 조금더 잘한다. 왜냐한면 내가 옷을 음식보다 조금더 사랑하듯이 동생은 음식을 옷보다 조금더 사랑하기 때문이다. 우리가 사는 곳은 재료가 비싸 자주는 이렇게 못먹지만 그래도 먹을땐 너무 기뻐서 온 새상이 아름답게 보일정도다. 지금도 이 맛들이 아주 생생하다.

My sister and I love to eat. It's already been 4 years that our love for food has birthed our passion for cooking. Lulu's a little better at cooking that I am. That's because I love clothes a little for than food as she loves food a little more than clothes. Ingredients are expensive where we live so we can't cook like this very often. However, when we do eat like this it's SO good that everything in the world seems beautiful. I can still taste these in my mouth.

No comments:

Post a Comment